티스토리 뷰

서울에서 팔당대교를 건너 6번국도를 타고 양평을 향해 가다보면
왼쪽 편에 너무나 유명한 냉면집 하나를 발견할 수 있답니다.
예전 황해식당으로 개업을 해서 벌써 40년이 넘은 양평의 맛집 하나,
바로 옥천냉면입니다.


6번 국도를 따라 가는 사람이라면
참새가 방앗간 드나들듯 한번쯤 먹고 가야 할 집.
식당의 역사 만큼이나 오래된 단골들도 꽤 많다고 합니다.
양수리 갈 기회가 있어 유명세도 치를 겸 한 번 방문해 봤습니다.


냉면에 먹기에 앞서 이곳에 오면 꼭 먹어 봐야 할 게 있습니다.
바로 완자와 편육입니다. (완자+편육 : 12,000원, 완자만 따로, 편육만 따로도 팝니다.)
두툼하고 푸짐한 크기의 완자는 그 맛이 고소하고 깊어 이 곳의 인기메뉴랍니다.
직접 손으로 빚은 완자는... 투박한 생김새와는 다르게 매우 정갈한 맛을 자랑하지요.
냉면을 먹기 전 식욕을 돋우기 위한 에피타이저라고나 할까요?
편육은 좀 차게 나옵니다. '완소' 완자에 비하면 맛도 덜하지요. 고기가 좀 질긴 감도 없지 않습니다.
편육 보다는 완자에 한표 꾹~!



이 식당만이 자랑하는 무김치입니다.
고춧가루와.. 식초, 마늘 등의 다진 양념을 한 거 같은데
기름기로 살짝 느끼한 완자와 궁합이 아주 잘 맞습니다.
극성 손님 중엔 저 무김치를 별도로 포장해 가는 사람도 있다지요. ^^



옥천냉면의 '완소' 완자입니다. 
보기만 해도 군침이 돌지요... ^^



요렇게 간장을 살짝 찍어서 먹으면.. 음. .끝. 내 . 줍. 니. 다.



드디어 메인 메뉴 냉면이 나왔네요. 물냉면, 비빔냉면 공히 6,000원입니다.
이 곳의 냉면은 면발이 굵고 탄력이 있지요.
함흥냉면의 가는 면발을 기억하시는 분이라면
맨 먼저 면발의 굵기에 놀라실듯. 라면 정도 굵기의 면발이라고 보시면 됩니다.
면 위에 얹는 고명도 별게 없습니다. 오이, 삶은 계란, 편육 한 점이 전부네요.
제일 중요한 맛을 평가하자면...
육수는 일반 식당에서 막 파는 냉면의 육수와는 엄연히 차이가 있습니다.
직접 우려낸 고기 육수인지라 맛이 깊고 깔끔합니다.
한 번에 확 끌어당기는 그런 맛은 아닙니다. 뭐랄까.. 그윽하고.. 은은하다고 할까요.
두번, 세번, 네번... 몇 번을 계속 와야 육수의 맛에 중독 될 듯 하네요.
나이 드신 어르신들이 왜 이곳을 좋아하는지 알 수가 있지요.





면발이 정말 굵지요? 그만큼 양도 푸짐하고 맛도 개운합니다.
한 번에 훅.. 빠져들만한 맛은 아니지만.. 몇 번이고 찾으면 다시 찾고 싶은 냉면집.
양평 가실 일 있으면 한 번 들러 보시죠?
이 여름, 시원한 냉면 한 그릇 어떠세요?

* 워낙에 유명한 식당인지라 포털에서 '옥천냉면'을 치면 위치 및 지역 정보를 얻을 수 있답니다.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볼땡땡이 으헝~ 그 유명한 옥천냉면!!
    저도 냉면을 엄청 사랑하는터라 가끔 가곤 하는데, 사진이 너무 맛있게 보이네요 ^ . ^
    저도 가면 무김치를 사오곤 하죠~ㅋㅋㅋ
    2009.05.19 15:27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아.. 그 극성 단골 손님 중의 한 분이.. 볼땡땡이님이시군요. ㅎㅎㅎㅎ 2009.05.19 15:4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부지깽이 냉면이라고 하면 자다가도 빨딱 일어납니다.
    꼭 먹어보고 싶네요. ^^
    2009.05.19 15:30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네.. 꼭 한 번 들러보세요. 시원한 냉면.. 여름엔 정말. 아훔... ^^ 2009.05.19 15:4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라오니스 제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냉면이네요...
    꼭 한번 먹어보고 싶습니다...
    핑계낌에 양평한번 가야겠네요..ㅎㅎ
    2009.05.19 15:47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네.. 양평 가실 일 있으시면.. 짬내서 꼭 드시고 오세요. ^^ 2009.05.19 15:56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콤녀 와우~ 저도 예전에 회사 워크샵 가는 길에 중간에 들러서 먹어본 적 있는데요.. 냉면보다 저 동그랑땡! 완자라고 하나? 그거 진짜 너무 심하게 맛있더라구요..
    아 이 시간에 이걸 보다니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
    2009.05.19 18:12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네. 완자 맞아요. ^^ 원치않게 고문(?) 해 드린 거 같아. 살짝 죄송. 2009.05.20 00:22
  • 프로필사진 돈미아 워크샵 갔다가 들렀던 바로 그곳이군요~
    여기 진짜 맛있었는데~
    그맛이 생각나네요~ㅋ
    배불렀는데도 계속 맛있다맛있다 이러면서 먹었던 그곳ㅋ
    2009.05.21 15:17
  • 프로필사진 BlogIcon 달콤 시민 워크샵.. ㅋㅋ 대부분 비슷비슷한 곳에 가나봐요 흐흐 2009.05.21 22:2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블루-리본♡ 유명하대서 가봤는데 같이 갔던 사람은 엄청 잘먹던데 제입밧에는 별로 더라구요...
    완자는 고기 냄새가 너무 많이 나고
    냉면은 쫄면을 먹는듯한...멀리 까지 간이유를 모르겠더라구요...
    저는 그냥 함흥냉면이 최고 인듯해요...
    그치만 봄님이 찍으신 사진을 보니 정말 맛있어 보여서 별로라 했던 저까지 먹고 싶게 만드네요...
    2009.05.19 21:17 신고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글쵸. 사실. 입맛에 맞지 않을 수도 있지요. 한번에 확 끌어당기는 맛은 아니지요. 사진 칭찬. 감사요. ^^ 2009.05.20 00:23
  • 프로필사진 BlogIcon 아이미슈 휴...어쩌죠...이새벽에 이걸 봐버렸으니..ㅎㅎㅎ 홍콩에서 살다보니 냉면다운 냉면 억을 기회가 별로 없어서 사실 지난주에도 한국 식품점에서 냉면만 사다가 맵게 비벼먹었었는데...군침만 꼴올깍 삼키고 가네요...ㅠㅠ 2009.05.20 04:08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아.. 또 괜한 민폐를. ^^ 한국에 건너오시면. 맛난 냉면집 찾아서 꼭 드시길요. ㅎㅎㅎ 2009.05.20 08:08 신고
  • 프로필사진 깨비깨비 워크샵 갔다가 가본 기억 나네요
    엄청 기대했는데 기대와는 달리 별로 맛 없었던 기억이.....
    완자는 맛있게 먹었던거 같아요 ㅋㅋㅋㅋ
    뭐 사람마다 입맛이 다르니깐요 ㅋ 손님들은 정말 많더군요ㅋㅋ
    2009.05.20 13:29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글쵸. 저도 냉면보다는 완자가 더 좋았다는... 그래도 더울때는 시원한 냉면 한그릇. 최고죠~!ㅎㅎ 2009.05.20 14:51 신고
  • 프로필사진 고길자 저는 코끼리식당에서 파는 냉면을 추천하고 싶습니다. 완존 맛나요 럄럄 저에게도 기회를 주신다면 포스팅 할 수 있어요! 2009.05.20 14:11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코끼리 식당의 냉면이라.. 흠.. 썩 내키지는 않는데 ㅎㅎㅎ 기회드릴테니 포스팅 함 하실래요? 제게 메일 주세요. 2009.05.20 14:50 신고
  • 프로필사진 꼬마철학자 봄님이 혹시 이 냉면집 홍보대사? ㅋㅋㅋ
    저도 양평을 지날때면 꼭 이 집 들려요~! 아주 맛있죠!!!
    2009.05.20 16:12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전 원래 무슨무슨 '대사'까지 할 깜냥이 못됩니다요. ㅎㅎ
    그냥 맛 집 찾아 들어가는 거 좋아하고,
    맛없고 불친절한 음식점에서 계산하는거 죽기보다 싫어하는.. 아주 평범한 사내.랍니다. ^^
    2009.05.20 16:36
  • 프로필사진 뭉치 맞아요!! 역시 냉면 코끼리가 짱 !! 2009.05.20 17:08
  • 프로필사진 뭉치 친구 코끼리도 코끼리지만.. 샘도 빠질수 없죠 ㅋ 2009.05.21 11:05
  • 프로필사진 뭉치 아빠 뭉치야 오늘은 집에 들어오거라 2009.05.21 17:27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