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동부이촌동은 예부터 일본인이 많이 산다고 하여 '리틀도쿄'라 불렸습니다.
2층에서 3층 정도로 높지 않은 상가들이 주를 이루는 이곳은
서울의 한복판이라 믿기지 않을 만큼 아담하고 소박합니다.
회나 초밥, 우동을 파는 노바다야끼 스타일의 음식점이 많고
간단히 브런치를 즐길 수 있는 이탈리안 식당들도 많습니다.
그런 맛집 가운데 바지락칼국수를 파는 식당이 한 군데 있었으니
이름하여 '오모리생바지락손칼국수'입니다.

동부이촌동 맨 끝자락 충신교회 맞은편에 위치한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해산물을 그날그날 산지에서 조달해 오는 까닭에 바지락이 매우 신선하다는 겁니다.
바지락의 신선도는 정말 어디에 내놓아도 손색이 없지요.

가격도 그리 비싸지 않습니다. 바지락만 들어가는 칼국수가 6,000원,
새우와 미더덕 등 해물이 추가로 들어가는 해물 칼국수가 7,000원입니다.
두 명이서 15,000원이면 푸짐하게 드실 수 있지요.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아서인지 손님들이 붐비지는 않습니다.
뭐 특출되게 최고로 맛있거나 할 정도의 맛집은 아니어도
후후 불면서 먹는 국물 맛은 정말 시원하고 깔끔합니다.

바지락 칼국수 답게 바지락이 아낌없이 들어가 있답니다.
양이 많아서 1인분에 사리 하나만 추가해도 충분히 행복하지요.
손으로 직접 만드는 국수 면발은 쫄깃하고 탱탱합니다.
다만, 면을 너무 오래 삶는 듯 해 꼬들꼬들한 맛은 덜합니다.

이곳에 오면 꼭 맛봐야 할 음식이 하나 있습니다.
바로 오모리표 김치손만두!
속이 꽉찬 만두는 새콤한 김치의 맛과 담백한 고기의 질감이 잘 어우러집니다.
칼국수와 함께 섞어 먹어도 맛이 좋네요. 김치손만두, 강력 추천합니다.

개인적으로 칼국수를 왕 좋아하는지라 동부이촌동에 이만한 칼국수집이 있다는 자체만으로 만족합니다.
동부이촌동에 들르셔서 뜬금없이 바지락칼국수가 땡기시걸랑
한번 살짝 들러보세요. 

댓글
  • 프로필사진 BlogIcon HㅇYa 바지락 칼국수에 김치만두..환상의 조합이군요^^; 꿀꺾~ 2009.07.22 15:52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네. 과연 환상의 조합입니다.
    근처에 오시면 한번 들러보세요. ^^
    2009.07.23 15:20 신고
  • 프로필사진 J 으앙 진짜 맛있겠다 ㅠ 2009.07.22 16:38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바지락의 신선도와 그에 따른 국물맛이 좋습니다. 2009.07.23 15:20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Tping 저도 얼마전에 들렀었는데, 바지락이 정말 예술이었습니다. 특히 해감이 매우 잘되있어서 먹기에 불편하지도 않더군요. 칼국수 한 그릇 하시고, 길 거너편의 유명한 파이집에서 파이 한 조각, 강추입니다^^. :) 2009.07.22 20:02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맞아요. 바지락이 정말 예술이지요. ^^
    건너편 유명한 파이집이라. 거긴 어딜까요?
    흠.. 가봐야겠는걸요. ㅎㅎ
    2009.07.23 15:20 신고
  • 프로필사진 강명구 "오모리"는 일본말?
    순수 한국말?
    일본 맛이 나는 것 같은데.....

    우리회사에서 걸어서 갈 수 있는 거리인가요?

    같이 갈 친구 있을까요?
    2009.07.23 08:44
  • 프로필사진 BlogIcon 향긋한봄 '오모리'란 말은 '큰 항아리'를 뜻하는 우리말이라고 합니다. ㅎㅎ 우리 회사에서 걸어가기에는 조금 멀구요..
    이촌역 가는 버스를 타면. 금방 갑니다.
    동부이촌동 충신교회 길건너 맞은편...
    금방 찾을 수 있지요... ^^
    2009.07.23 15:21 신고
  • 프로필사진 BlogIcon gyul 이 오모리가 그 김치찌개파는 오모리에서 하는건가요? 2009.07.23 16:56 신고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그 김치찌개 오모리..체인 비슷한거라 하네요.
    칼국수의 경우는.. 잠실에 본점이 있다고 합니다.
    2009.07.24 08:36
  • 프로필사진 the one 여기도 꼭 한번 가봐야 겠군요
    바지락 칼국수를 처음 먹었던 것이 99년도에 일하던 분당에 있는 학원 옆 식당에서 였는데
    그 바지락 칼국수가 여지껏 먹어본 것 중 가장 맛있었던 기억이 납니다.
    지금은... 그 가게가 없어져서 그 맛을 느낄 수 없는 상황에...
    무심코 지나가며 쳐다 보기만 했었던 이촌동 오모리生바지락손칼국수...

    사줘요~~~~ ㅋ
    2009.07.23 17:10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언제 한번.. 비오는 날...
    사 먹으러 갑시다. ㅎㅎ
    2009.07.24 08:36
  • 프로필사진 the one 비오는 날 바지락...
    좋죠~ ㅋㅋㅋㅋㅋ
    원래 어패류는 비오는날 먹어야 제맛이죠 ㅋㅋㅋㅋㅋ
    2009.07.27 08:32
  • 프로필사진 강명구 다음주 수요일 (8월 5일) 점심때,
    비가 올까요?

    혹시 비가 오지 않더라도(맛이야 큰 차이 있겠어요?)
    오모리로 오실분 있으면
    몇분인지 ?
    미리 알려주실 수 있을까요 ?
    2009.07.27 17:38
  • 프로필사진 the one 오옷!!!
    칼국수 + 만두
    먹고싶어요~~~^^
    2009.07.29 11:06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시간되는 홍보팀 직원 참석하겠습니다. ^^
    맛나겠다. ^^
    2009.07.29 11:12
  • 프로필사진 저도요!!!^-^ 2009.07.29 11:14
  • 프로필사진 이팔팔 저희두 참석이요!!!! 2009.07.29 13:50
  • 프로필사진 캡틴네모= 주말에 습격해야겠습니다 -ㅂ- 2009.07.23 17:37
  • 프로필사진 향긋한봄 습격. 성공하시길 빕니다. ^^ 2009.07.24 08:37
  • 프로필사진 돈미아 어으~ 공복이라 쩝쩝ㅋㅋㅋ 2009.08.21 08:51
  • 프로필사진 칼~ 아 진짜 대박 맛있겠다 ㅠㅠ 서울음식이 그립네 2009.09.22 07:28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