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신동아건설이 지난 5일 토요일 이인찬 대표이사를 비롯한 수주영업 관련 임직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 태백시 소도동에 소재한 태백산 천제단에 올라 수주기원제를 올렸습니다.

올해로 창립 42주년을 맞이한 회사는 작년에 이어 올해 경영방침을 ‘생존을 넘어 성장으로’로 내세웠는데요, 경영정상화를 넘어 지속가능기업으로서의 성장을 도모하고자 하는 뜻이 담겨 있습니다.

이에 회사는 올해 수주목표액을 작년과 동일한 1조5천억 원으로 정하고 수주목표달성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입니다.

올해 회사는 설계공모사업,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 및 도시개발사업, 가로주택정비사업, 기술형입찰, 공공임대리츠 등 수익성이 양호한 사업지를 선별해 사업 전분야에 도전장을 내밀 계획으로, 김포신곡6지구 3블록(810세대)과 세종 4-2생활권 P2구역(1,210세대), 양주옥정·과천지식타운 공공주택사업(2,657세대) 등 총 5,025세대 규모의 신규분양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이날 수주기원제에 참석한 이인찬 사장은 "경영정상화에 대한 전 임직원의 염원을 담아 작년에 이어 이곳 태백산 천제단에 올랐다"며 "올해 설정한 수주목표를 달성해 회사가 지속가능 기업으로서의 추진동력을 확보해 나가자"고 격려했습니다.

지난 2015년부터 4년 연속 경상이익 흑자를 실현해 안정적으로 재무구조를 개선해 온 신동아건설.

기해년 수주대박을 향해 전진하는 우리 신동아건설을 지켜봐 주세요:)
P.S 영하 15도를 웃도는 날씨 속에서도 열정적으로 태백산을 올랐던 신동아건설 임직원들의 모습을 공개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